Business Opportunity From MICRO TREND

Sans-serif

Aa

Serif

Aa

Font size

+ -

Line height

+ -
Light
Dark
Sepia

불편함을 감수하시면 Incentive를 드립니다!

우리 주변에는 사소하고 작은 행동이지만 불편하기 때문에 그냥 지나쳤던 잘못된 행동들이 많이 존재한다. 예를 들어 신호등을 지키지 않는다든지, 담배꽁초를 버린다든지 등 남이 안볼 때 하는 사소한 행동들은 잘못된 행동이지만 현장에서 적발되지 않으면 법적인 처벌도 어렵고, 윤리적인 죄의식도 오래가지 않는 행동이다. 이러한 행동을 하는 사람들은 규칙을 지키기 위해 필요한 약간의 불편함과 규칙을 어길 때 오는 약간의 편리함 중 후자를 선택하는 사람들이다. 하지만 이러한 행동들이 쌓이면 규칙은 무너지고 우리 사회는 더 많은 불편함이 생기게 된다.

그동안 사람들의 잘못된 행동을 바로잡기 위한 Penalty를 주는 방식을 사용하였다면, 다양한 방식으로 인센티브를 제공함으로써 사소하지만 잘못된 행동을 변화시키기 위한 상품/서비스가 등장하고 있다. 기존에는 불편하기 때문에 지나치던 사소한 사람들의 행동을 스마트폰을 통해 사람들의 행동이 변화하도록 유도하고 인센티브를 제공하거나, 색다른 즐거움을 제공함으로써 사람들의 작은 행동의 변화를 유도하는 방식도 등장하고 있다. 사람들이 불편함을 선택하게 함으로써 잘못된 습관을 바꾸게 하는 상품/서비스 사례를 살펴보자.

 

참 잘했어요, 고래도 춤추게 하는 인센티브 효과?

  • 운전 중 스마트폰을 안쓰면 포인트를 주는 앱, SafeDrive

[youtube]http://www.youtube.com/watch?v=uj7VUKBoa2o[/youtube]safedrive이미지출처 -?http://getsafedrive.ro

자동차 사고는 자동차의 성능 문제보다는 운전자의 부주의나 운전미숙 등 운전자 과실인 경우가 대부분이다. 최근들어 스마트폰의 발달로 인하여 SNS, 메시지 앱 등 시간과 장소를 가리지 않고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고, 특히 문제가 되는 것은 운전 중에 스마트폰 사용으로 인한 자동차 사고가 늘고 있다는 점이다. 운전 중에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사람들의 대부분은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것을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거나 운전 중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음으로써 오는 약간의 불편함이 싫은 사람들이다. 약간의 불편함이 싫은 운전자를 위해선 불편함을 없애주거나 불편함을 감수할 수 있게끔하는 유인동기가 필요하다.

루마니아의 SafeDrive는 운전자의 스마트폰 사용으로 인한 자동차 사고를 줄이기 위한 앱이다. 운전 중 스마트폰 사용을 줄이기 위한 최초의 접근방식은 Rodedog와 같은 앱으로 스마트폰 사용자가 운전 중임을 상대방에 알려주는 것이었다. 이러한 앱은 운전자의 상태정보를 대화의 상대방에게 제공함으로써 일종의 심리적 장애물로 활용한다는 측면에서 효과를 볼 수 있으나, 운전자에게 직접적인 효과를 거두기에는 어렵다는 단점이 있다.

네덜란드의 XL팀과 루마니아의 KNS의 협력으로 나온 SafeDrive 앱은 Rodedog과 달리 운전자에게 포인트를 맞추고 있다. 만약 운전자가 운전 중에 휴대폰을 사용하지 않는다면, 운전자는 SafeDirve를 통해 상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할 수 있는 포인트를 제공받는다. 운전 중 친구들과 SNS 또는 메시징 앱을 사용하는 것이 습관이었던 운전자들에게 불편함을 감수하는 대신에 안전운전을 한 것에 대한 Incentive를 제공하는 것이다.

SafeDrive 앱의 전반적인 구조는 다음과 같다. 운전자가 SafeDrive 내 본인의 계정을 만들고, 운전을 하기 전에 앱을 구동시키면 포인트를 벌 수 있다. 만약 신호등이 빨간불일 때, 운전자가 핸드폰을 확인할려고 하면, SafeDrive는 운전자가 그동안 모은 포인트가 사라질 수 있다는 경고 메시지를 보여준다. SafeDrive 내 누적된 포인트는 제휴사 상품이나 서비스로 교환할 수 있고, SafeDrive 앱을 통해 운전자의 주행기록을 보거나, 친구들과 자신의 결과를 비교할 수도 있다.

  • 담배꽁초를 넣으면 음악을 들려주는 쓰레기통, Fumo

[youtube]http://www.youtube.com/watch?v=eutUgxIqHRY[/youtube]02 01이미지 출처 -?http://www.ioglo.com

담배값 인상, 금연지역 확산 등 흡연자들의 위치가 많이 줄어들고 있는 상황 속에서 금연에 대한 사회적인 요구가 점점 늘고있다. 흡연으로 생기는 각종 문제점들이 많은데, 간접흡연이라는 흡연에 대한 직접적인 피해 뿐만 아니라 담배꽁초의 무단투기로 생기는 쓰레기 문제 또한 흡연과 관련된 큰 이슈 중 하나다. 위의 사례에 나오는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운전자와 마찬가지로 담배꽁초를 무단투기하는 사람들은 쓰레기통을 찾는 것보다 근처에 몰래 버리는 담배꽁초를 버리는 것이 편한 사람들이다. 약간의 불편함이 싫은 흡연자를 위해선 불편함을 없애주거나 불편함을 감수할 수 있게끔하는 유인동기가 필요하다.

네덜란드/터키 디자인 에이전시인 ioglo에서 만든 Fumo는 담배꽁초 무단투기 문제를 줄여줄 수 있는 쓰레기통이다. 우리나라의 경우 담배꽁초 무단투기 시, 경범죄로 취급하여 벌금을 부과하고 있다. 하지만 현장범에 한하여 부과되는 것으로 ‘남이 안볼 때’하는 무단투기의 경우 손쓸 방법이 없고, 이러한 상황은 우리나라나 외국이나 별반 차이가 없다.

Fumo는 담배꽁초를 길거리에 버리는 것보다 쓰레기통에 넣으면 얻을 수 있는 Incentive를 제공하면서 흡연자를 유인한다. 우선, Fumo 쓰레기통에 담배꽁초를 넣으면 5~10초 동안 음악을 들려주고, 56개의 LED 등에서 LED 쇼를 보여준다. Fumo 내에는 가스펠에서부터 애니메이션 심슨의 효과음 등 50개의 사운드가 저장되어 있어서 매번 담배꽁초를 넣을 때마다 다른 음악을 들려준다. Fumo에서 나오는 재미있는 효과음과 사운드는 흡연자들에게 흡연으로 오는 ‘또 다른 재미있는 경험’을 제공한다. 흡연이 주는 또 다른 즐거움을 Fumo라는 쓰레기통에 담배꽁초를 넣어야지만 얻을 수 있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흡연자들이 모여서 담배를 피거나 담배꽁초를 버리도록 하는 유인동기가 된다. 현재 Fumo는 다양한 공공장소에 설치되어 있으며, 장소나 상황에 맞게끔 담배꽁초 쓰레기통을 맞춤제작할 예정이다.

 

잘못된 행동, Incentive로 행동의 변화를 유인하라

향후 스마트폰, 웨어러블 디바이스, 사물인터넷 등의 발달로 우리는 원하는 정보를 좀 더 손쉽게 얻을 수 있게 될 것이고, 거리와 상관없이 전자제품을 다룰 수 있게 될 것이다. 기술의 발달로 사람들의 행동양식이 바뀌면서 다양한 문제점, 제도, Penalty 등이 생길 것이다. 하지만 좀 더 좋은 방향으로 나아가기 위해서, 창조와 혁신의 동기부여를 위해서 Penalty보다는 Incentive를 활용하는 것을 적극 검토해보자. Incentive를 활용하기 전에 다음에 나오는 위한 몇가지 Tip을 고려한다면 좀 더 효과적인 결과를 이끌어 낼 수 있을 것이다.

1. 결국은 사람, 패널티보다는 인센티브가 효과적인 문제와 대상을 찾자!

결국 Incentive를 받아들이는 주체는 사람이라는 사실을 명심하자.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고, 마음을 움직인 사람들이 행동을 바꾸고, 바뀐 행동으로 다른 결과를 만드는 것이 Incentive의 목적이다. Incentive를 효과적으로 운영하기 위해서는 사람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문제와 대상을 찾는 것이 우선이다.

예를 들어, 청소년들의 게임중독이나 스마트폰 중독과 같은 잘못된 행동이나 습관을 기반으로 하는 문제가 Penalty보다는 Incentive로 좀 더 효과적인 결과를 이끌어낼 수 있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는 청소년들의 게임중독을 막거나 방지하기 위해 게임 사용시간을 제한하는 법을 시행하고 있다. 속칭 ‘게임 셧다운제’로 만 16세 미만의 청소년은 오전 0시부터 6시까지 인터넷 게임을 할 수 없다. 하지만 게임계정을 도용한다던가, 국내 인터넷 게임을 피해서 게임셧다운제가 적용되지 않는 해외게임을 한다던지 등의 제도에 따른 새로운 악영향을 낳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게임셧다운제의 목적은 청소년들의 게임중독을 예방하기 위함이라면 Penalty 접근보다는 Inentive 제도가 훨씬 효과가 있을 것이다. 오전 0~6시까지 접속을 하지 않는 청소년 게임계정에 대한 혜택이나 아이테을 제공하는 것 등의 접근은 청소년들에게 동기부여 뿐만 아니라 적절한 보상까지도 제공함으로써 더 효과적일 것이다.

2. 스마트 시대에 맞는 스마트한 Incentive 제공 필요!

Incentive라고 해서 단순히 경제적인 편익만을 고려한다면 원하는 결과를 얻지 못할 수도 있다. 사람의 마음을 얻는 방법은 원초적으로 경제적 편익이 가장 클 수도 있다. 하지만 사람마다 우선순위를 두는 가치는 다를 수 있다. 예를 들어, 자신의 행동으로 생긴 경제적 이득이 자신에게 돌아오는 것이 아니라, 어려운 사람들을 돕는데 쓰이는 기부방식도 좋은 예가 될 것이다. 행동을 이끌어내는 방식으로 경제적 이득보다 더 우선순위에 있는 ‘사회적 기부’라는 가치를 제공하여 줌으로써 Incentive효과를 거둘 수 있다. 이외에도 사람들의 가치관에 맞는 다양한 Incentive를 제공한다면 좀 더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Leave a Reply